로그인 해주세요!
본문 바로가기

스킨 컬러 웨딩드레스

Skin Tone Dress

자신의 피부 톤에 잘 어우러져 피붓결이 맑아 보이는 스킨 컬러 웨딩드레스.


Galia Lahav 


Rivini, Naeem Khan


Muse, Naeem Khan 
순도 100%의 완벽한 화이트 컬러보다 옅은 베이지나 코럴 빛 미색을 가미한 스킨 톤 드레스가 브라이들 컬렉션에 대거 등장하고 있다. 은은하게 빛나는 미색은 톤 다운된 동양인의 피부에 잘 어울려 웨딩드레스에 대한 낯설음을 덜어낼 수 있을 것. 피부 톤이 어두운 편이라면 차분한 아이보리나 옐로 톤 드레스로 따뜻하고 부드러운 분위기를 연출해보자. 반대로 피부 톤이 밝다면 오히려 은은한 코럴 빛이 가미된 미색 드레스로 신부의 여성스러운 외모를 부각할 수 있다. 입체적인 플라워나 비즈 디테일과 어우러진 스킨 컬러 드레스는 신부의 신비롭고 청초한 분위기를 고조시킬 것이다.


진행 주혜선 기자 사진 협조 갈리아라하브(www.GaliaLahav.com), 나임 칸(www.naeemkhan.com), 리비니(www.rivini.com), 뮤즈(www.bertabridal.com)

디자인하우스 [MYWEDDING 2017년 9월호] ⓒdesign.co.kr, ⓒdesignhouse.co.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